최종편집 : 2020-05-28 07:40 (목)
이철우 지사, 선생님으로 제자들과 특별한 만남
이철우 지사, 선생님으로 제자들과 특별한 만남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0.05.20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2년전 상주 화령중학교 제자들의 반가운 도청 방문
스승과 제자의 인연이 도지사와 국회의원의 인연으로

  스승의 날을 하루 앞둔 14일, 경북도청에서 스승과 제자의 반가운 만남이 이루어졌다.

  이철우 도지사가 1978년 수학 교사로 첫 부임했던 상주 화령중학교의 옛 제자들이 스승의 날을 맞아 감사 꽃바구니를 안고 42년 전 총각선생님을 만나러 경북도청을 방문했다.

  방문한 제자들 가운데 제21대 총선에서 상주ㆍ문경 선거구에 당선 된 임이자 국회의원이 눈에 띈다. 임 의원과 이 지사는 스승과 제자의 인연으로 시작해, 임 의원이 20대 국회의원으로 국회입성 때는 정치선후배로, 지금은 도지사와 지역 국회의원으로 특별한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사제 간 만남 내내 학창시절의 이야기를 하며 옛 추억을 함께 나누고 임 의원의 재선을 축하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이 자리에서 이철우 지사는“옛 인연을 잊지 않고 찾아와줘서 너무 고맙다. 초임 교사 때의 열정으로 경북 발전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 여러분들도 지역사회의 큰 버팀목으로 역할을 해야 한다. 특히 임 의원은 재선의원으로서 국도정에 중추적인 역할을 해주기 바란다.”며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