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5 04:35 (토)
2020년 상반기 화재·구조·구급 활동 분석
2020년 상반기 화재·구조·구급 활동 분석
  • 구본교 기자
  • 승인 2020.07.28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년 대비 화재·구조·구급 출동 증가
- 구조 하루 평균 8.7회 출동, 구급 하루 평균 21명 병원 이송

  경산소방서(서장 조유현)는 2020년 상반기 화재·구조·구급 활동에 대한 통계를 발표했다.

  올해 상반기 화재 발생 건수는 총 109건으로 전년도 대비 32.9% 증가했으며 인명피해는 부상 5명으로 전년도 대비 37.5%감소했으며, 재산피해는 32억1천1백여만원으로 전년도 대비 66.2%가 증가했다.

  장소별로는 창고와 같은 비주거시설이 50건(45.8%)으로 가장 많았으며 주거시설 17건(15.6%), 차량 16건(14.7%) 순이고, 발화요인으로는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44건(40.4%)으로 가장 많았으며 전기적요인 32건(29.4%), 원인미상 17건(15.6%), 기계적요인 10건(9.2%), 순으로 나타났다.

  구조출동은 총 1,585건으로 전년도 대비 9.4% 증가했으며 구조인원은 326명으로 코로나19 확진환자 이송 등으로 인해 127% 늘어났다. 반면 구조건수는 1,126건으로 0.6% 감소했으며, 하루 평균 8.7회 출동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급출동은 총 6,887건으로 전년도 대비 3.84% 증가했으며 이송인원은 3,813명으로 7.4%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조유현 경산소방서장은“통계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원인을 분석하여 화재예방 및 안전대책을 지속해서 추진하겠다”며“부주의로 인한 화재는 작은 관심만 가져도 얼마든지 예방이 가능하므로 화재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인 예방 실천을 해줄 것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