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7 00:10 (금)
용성면만의 참신한 꽃댕강나무 거리 조성
용성면만의 참신한 꽃댕강나무 거리 조성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0.11.18 2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상록성[反常錄性] 공해도 강하고 꽃과 향기가 있는 관목선정

  용성면(면장 이상성)은 지난 4일 아름다운 면 자연경관 조성을 위해 면 내에 꽃댕강나무를 식재했다고  밝혔다.

  용성면은 경산시에서 지형적으로 산과 농지로 둘러싸인 전형적인 농촌마을로서 주민들의 소득증대는 물론이고 도시 미관 조성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코로나19로 지역주민들의 경제적 어려움과 심리적 상처를 조금이나마 덜어 주고 또한 용성면만의 특성을 부각시키고자 면내 서원천변 정비, 국화화단과 오목천변 이벤트화단 조성, 코스모스·꽃양귀비거리 조성, 미산숲 경관보수, 역사가 깃든 육동지역개발 구상, 미나리단지 확대 등 경관개선은 물론 다각적인 농촌지역 경제발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번에는 다른 지역과의 차별성을 위해 도로변 자투리땅은 물론 연접한 개인 토지에도 소유자의 사용 승낙을 받아, 봄부터 가을까지 흰색의 화사한 꽃이 피고 향기가 나는 꽃댕강 나무를 식재하여 지역주민들에게 참신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