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2 15:15 (금)
경산시-대구첨복재단, 의료기업 5개소 창업
경산시-대구첨복재단, 의료기업 5개소 창업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1.09.27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이전 1건 · 특허 등록 및 출원 10건 · 국외학술지 게재 10건 성과
경산시 메디챌린저 육성사업 창업기업 중 1개사인 홍랩(홍철암 대표이사)에서 개발한 ‘초 민감성 신속진단제(Elisa Kit)’ 시제품. 이를 활용하여, 코로나-19를 포함한 전염병, 전염균 등 다양한 진단을 신속하게 진단 할 수 있다.
경산시 메디챌린저 육성사업 창업기업 중 1개사인 홍랩(홍철암 대표이사)에서 개발한
‘초 민감성 신속진단제(Elisa Kit)’ 시제품. 이를 활용하여,
코로나-19를 포함한 전염병, 전염균 등 다양한 진단을 신속하게 진단 할 수 있다.

   경산시(시장 최영조)와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양진영)이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공동 추진해온‘경산시 메디챌린저(Medi-Challenger) 육성사업’이 괄목할 만한 성과를 달성했다.

  경산시가 지원하는 이 사업은 경산지역 내 의료분야 아이디어를 가진 만55세 미만의 연구자에 대한 컨설팅 및 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주요성과로는 2021년 상반기에 4개 기업 △(주)바이오솔릭스(도경오 대표이사) △홍랩(홍철암 대표이사) △퍼넬즈(장민철 대표이사) △셀텍2001 (최정규 대표이사)이 창업했으며, 하반기에도 1개사가 추가로 창업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경산 소재 기업 대상 기술이전 1건, 의료분야 특허 등록 2건, 특허출원 8건, 국외 학술지(SCIE) 10건 등의 성과를 냈다.

  아울러, 지역내 3개의 의과대학(영남대학교, 대구가톨릭대학교, 대구한의 대학교) 및 금년 3월 개원한 경북재활병원과 연계해 지역 의료산업 저변확대 및 의료분야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영조 시장은“의료산업은 연구개발에 애로사항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모두의 땀으로 맺은 지금의 성과에 박수를 보내며, 의료분야 불모지였던 경북권역에 관련 대학 및 경북재활병원과 함께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경산시는 관련 중앙부처, 경북도와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의료분야 종사자들에게 지속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지역 의료 산업 진흥과 강소기업 육성에 힘쓸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