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21 01:05 (토)
송경창, 오세혁, 정재학 경산시장 예비후보 이의제기 신청! 경산시장 단수추천, 국힘 최고위 “공천 대원칙 공정하게 적용해야”
송경창, 오세혁, 정재학 경산시장 예비후보 이의제기 신청! 경산시장 단수추천, 국힘 최고위 “공천 대원칙 공정하게 적용해야”
  • 김도경 기자
  • 승인 2022.04.28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자적 결정할 경우 결과도 공관위가 1차적 책임
이기는 공천하는 것이 지도부 확고한 원칙
투명하고 반듯한 공천, 확인시킬 책임도 공관위에

  국회 본관에서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가 28일 열렸다. 이날 경산시장 단수추천으로 공천에서 배제된 예비후보 송경창, 오세혁, 정재학은 이의를 제기했다.

  김용태 최고위원은 이에 대해 “국민의힘 지도부는 민주적 절차에 의한 공정한 공천을 약속드린 바가 있다. 공관위원분들게 부탁드린다. 공천의 대원칙은 공정하게 적용시켜주시고 컷오프로 배제된 예비후보자분들에게 합리적이고 납득한 이유를 제시하고 설명드릴 수 있게끔 공천을 진행해 주시길 바란다”고 의견을 냈다.

  또한 정미경 최고위원은 지도부는 내용들을 공유하고 의논하여 결론을 내리고 있으며, 각 공관위에 최고위 의결로 사무총장을 통해 의견을 전달하고 있으나, 각 공관위가 제대로 수용하지 않고 있다며 “최고위가 결정한 의견을 무시하고 공관위가 독자적으로 결정하였을 때는 그 결과에 대한 책임도 공관위원장과 공관위원들이 1차적으로 지게 된다. 권한만 행사하고 책임은 당 지도부에 떠넘기는 일은 하지 말라”라고 강조했다.

  송경창 예비후보는 “최고위의 의견대로 국민의힘 공천 대원칙을 적용하고 투명하게 납득할 만한 이유를 설명해야 한다”라고 호소했다.